상단여백
기사 (전체 7건)
[ 시낭송 ] 황홀한 고백
- 이해인 - 사랑한다는 말은 가시덤불 속에 핀하얀 찔레꽃의 한숨 같은 것내가 당신을 사랑한다는 말은한자락 바람에도 문득 흔들리는 나뭇가지당신이 나를 사랑한다는 말은무수한 별들을 한꺼번에 쏟아내는 거대한 밤 하늘이다...
김가연 기자  |  2017-07-08 15:05
라인
[시낭송] 아침 기도
- 유안진 - 아침마다눈썹 위에 서리 내린 이마를 낮춰어제 처럼 빕니다.살아봐도 별수없는 세상일지라도무책이 상책인 세상일지라도아주 등 돌리지 않고반만 등 돌려 군침도 삼켜가며그래서 더러 용서도 빌어가며하늘로 머리 둔...
김가연 전문기자  |  2017-06-29 15:18
라인
[시낭송] 흔들리며 피는 꽃
- 도종환 -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이 세상 그 어떤 아름다운 꽃들도다 흔들리면서 피었나니흔들리면서 줄기를 곧게 세웠나니흔들리지 않고 가는 사랑이 어디 있으랴젖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이 세상 그...
김가연 기자  |  2017-06-26 14:54
라인
그리움 그리고 동경...
인간은 누구나 살다보면 마음속에 뭔가를 그리워합니다^^
김가연 기자  |  2017-06-25 00:17
라인
대자연A
대자연 A < 자연정신주의(Natural & Spirit) 창시자, 오준원 화백 >
김만섭 기자  |  2017-06-11 12:55
라인
자연과 억만장자!
생명의기호(Symbol of life)Mixed media on metal73cmx61cm모처럼 자연 안에서 좋은 사람들과 함께합니다....
김만섭 기자  |  2017-06-09 20:50
라인
민화의 변신, 그리고 형상화
Symbol of life.73cmx61cm.Mixed media. 민화는 그 내용이나 발상 등에서 일반회화 보다 한국적 정서를 더 많...
김만섭 기자  |  2017-06-08 12:1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