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culture 한식/한복/한옥
문화재청이 뽑은 올해의 대표 홍보 문화유산 다섯 가지한복·경복궁·팔만대장경·백제역사유적지구·조선왕조 궁중음식과 떡

외국인에게 우리 문화유산의 가치를 제대로 알리기 위한 해마다 문화재청이 선정하는 올해의 대표 홍보 문화유산으로 이번에는 한복과 경복궁 그리고 팔만대장경과 백제역사유적지구, 조선왕조 궁중음식과 떡을 선정되었다.

이번에 선정된 대표 문화유산은 2,000여 명의 내‧외국인을 대상으로 2021년 9월부터 12월까지 시행한 선호도 조사와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되었으며 국내 거주하는 외국인 1,000여 명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통해 문화유산 유형별로 10개의 문화유산을 선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국민생각함‘에서 내국인 1,000여 명의 의견을 수렴하여 5개의 문화유산이 최종 결정되었다.

문화재청은 이번에 선정된 5개 대표 문화유산에 대해 세부 홍보계획을 수립하여 올해 다양한 경로와 방식으로 집중적인 홍보를 진행할 예정이며, 특히,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자발적으로 ‘입소문 홍보(바이럴마케팅, Viral Marketing)’가 되어 세계인의 의식에 스며들 수 있도록 중점을 둔다는 계획이다.

지난 2021부터 우리 문화재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대표 문화유산을 선정하여 다양한 홍보를 해오고 있으며, 화제성 있는 문화유산을 소재로 한 감각적인 영상을 제작하여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세계인과 소통하고 해외 주요도시 전광판에 직접 송출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를 해 왔다.

지난 2021년 대표 문화유산에는 김치만들기, 수원화성, 창덕궁,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 등이 선정되었었다.

또한, 전 세계 한국어 학당을 운영하는 ‘세종학당재단’과 우리의 역사를 바로 알리기 위해 노력하는 민간단체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우리 문화유산을 세계에 알리는 발판을 마련하고 있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