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재난&대비
“겨울인데 왜 이렇게 더워” 페루, 역대 최고 겨울 더위 기록

페루에선 역대 겨울철 최고 더위가 기록됐습니다. 페루 기상청에 따르면 4일 수도 리마의 온도는 27.2도를 기록했습니다. 기상청은 “겨울에 기록된 온도로는 역사상 최고로 높았다”고 밝혔습니다. 

강력한 엘니뇨가 발생한 1997~1998년과 2015~2016년 등 2차례 겨울을 맞은 리마에서 비정상적으로 더운 날씨가 기록된 적은 있지만 온도가 27도를 꿰뚫고 올라간 건 이번이 처음이었습니다. 


현지 언론은 “리마를 둘러본 결과 거리의 모습은 한여름과 비슷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길에는 반팔 셔츠와 반바지를 입은 시민이 넘쳤습니다. 습도가 높아 여름보다 더 더운 것 같다고 합니다. 리마 주민 라우라는 “겨울에 이렇게 덥다면 다가올 올해 여름은 어떨지 벌써부터 걱정된다”면서 “우리도 멕시코처럼 살인적인 폭염을 겪는 게 아닌지 모르겠다”고 말했습니다. 


기상관 마리아노는 “엘니뇨로 태평양 상공의 대기온도가 상승했고 더운 공기가 대륙으로 밀려오면서 겨울이지만 날씨가 더워진 것”이라면서 “당분간 온도가 24도 밑으로 내려가기 힘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찬화 기자  multikore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