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축제.행사.전시회 소식
충주를 대표하는 중원문화 민속제, '목계별신제'- 오는 27~28일 엄정면 목계나루 일원에서 다양한 행사 개최

 충청북도의 충주를 대표하는 중원문화 민속축제 '목계별신제'가 오는 27~28일 엄정면 목계나루 일원에서 열린다.

목계별신제 행사 안내 포스터     *자료 제공: 충주시 (이하 같음)

 목계별신제는 목계마을에서 남한강 상권 강화와 뱃사람의 안녕을 위해 치르던 축제형 마을 제사였다.
 축제 첫날은 별신제 의식 신맞이를 시작으로 별신굿, 상여소리 재연, 전통 민속놀이, 국악공연 등을 펼친다. 이튿날에는 목계뱃소리 재연과 어울림마당 개막에 이어 별신제의 상징인 동·서편 줄다리기가 열리고, '송신굿'으로 축제의 막을 내린다. 특히 축제장에서는 남한강변 입구부터 드넓은 유채꽃밭과 청보리밭을 만날 수 있다.

엄정 목계나루 유채꽃밭 모습

 허상영 축제추진위원장은 "유채꽃과 청보리가 맞이하는 목계에서 아름다운 봄날의 추억을 만드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설영 기자  factchecker0301@gmail.com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설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