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 영상 포토 뉴스
【포토】 현장 메모, 이 명함 그 사람카메라에 잡힌 국민의힘 김기현 당대표의 메모하는 모습

많은 사람을 만나는 직업이 있다.

특히 정치인은 더욱 그러하다. 하루에도 수 백장의 명함을 받게 된다. 그러다 보니 이 명함이 누구의 명함이며 얼굴이 어떻게 생겼었고 누구와 관계되는 지를 기억하기가 쉽지 않다.

그래서 인맥 관리를 하는 직업의 사람들은 명함을 주고받으면 그 즉시 그 명함에 명함의 주인공과 관련된, 나만이 알 수 있는 메모를 한다. 하지만 이 또한 쉬운 일은 절대 아니다. 모든 것은 필요성에 대한 인식과 함께 습관이 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제27차 세계한인경제인대회가 열리고 있는 수원컨벤션센터에서는 24일 오후5시부터 대회 개회식이 진행되었고 이날 행사를 축하하기 위해 많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인을 만나 반가이 인사나누는 국민의힘 김기현 당대표
인사 나눈 분들의 명함에 메모하고 있는 김기현 당대표
인사 나눈 분들의 명함에 메모하고 있는 김기현 당대표
제27차 세계한인경제인대회 개회식 현장 모습

 

김만섭 기자  kmslove21@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만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