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문화/예술/스포츠
한 주의 쉼표, 국립고궁박물관에서 펼쳐지는 <고궁 음악회>

국립고궁박물관(관장 지병목)에서는 10월 매주 수요일(10일, 17일, 24일, 31일) 오후 3시에「한 주의 쉼표, 고궁 음악회」상설공연이 진행된다.

박물관 2층 로비에서 진해되는  ‘한 주의 쉼표, 고궁 음악회’는 매주 수요일 개최하는 무료 공연 행사로, 매번 수준 높은 공연과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여 국립고궁박물관의 대표 문화행사 중 하나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우리 음악이 가진 본연의 멋과 소리를 보여주는 음악회’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소리, 가야금, 아쟁, 타악 등 다양한 악기와 프로그램 구성을 통해 참여한 모든 이들에게 국악의 진수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45호 대금산조 이수자 김원식,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심청가 이수자 이다연을 비롯하여 전통악기 연주자(아쟁 현정아, 가야금 김민지, 타악 도경환, 김규리)들이 참여해 고궁박물관에서 펼쳐지는 이번 공연을 더욱 풍성히 만들어줄 예정이다.

국립고궁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관람하고자 방문하는 국내외 관람객들이 박물관이 문화유산을 다루는 공간일 뿐 아니라 볼거리, 즐길 거리가 풍성한 문화의 공간이자, 짙어지는 가을의 정취도 느낄 수 있는 휴식의 공간으로 느낄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관람객들에게 소중한 추억과 즐거움을 선사하는 다양한 문화 행사를 선보일 계획이다.”고 했다.

국립고궁박물관의 입장료와 상설공연 관람은 모두 무료이다.

 

지승용 기자  jsr6867@naver.com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승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