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문화/예술/스포츠
대전시,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운영 사업 참여 기관 모집

대전시는 “2021년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운영 사업에 참여할 기관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대전시는 생활환경의 변화로 아토피 등 알레르기 질환이 증가하고 있는 요즘, 어린이들의 건강하고 안전한 학습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를 지정하여 지원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지정된 아토피·천식안심학교는 총 54개소이다. 

신청대상은 대전시 소재 초·중·고등학교, 어린이집, 유치원  중 보건교사가 상주(또는 담당교사가 지정)하는 학교로 소재지 관할 보건소에 신청서를 4월 14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대전시는 신청기관 중에서 환아 선별·관리, 응급상황 대비 상태 등 선정기준을 충족하는 기관을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로 지정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로 지정되면, 보건소 및 대전시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에서 환아 유병률 파악과 함께 대상자별 맞춤교육·상담, 보습제 지원, 천식응급키트 제공 등을 지원한다.

지난 해 대전봉산초등학교와 대전서원초등학교가 대전·충청권 최초로 사단법인 한국천식알레르기협회가 검증하는 모범학교로 인증받은 바 있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