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culture 생활문화/민속.풍속/무속/무예
융복합 힐링 순회공연 “찾아가는 옛날 옛적에 오늘도 청춘” 펼쳐진다

한국문화예술국제교류협회(이하 ”문교협”)가 주최하고 서울특별시가 후원하는“찾아가는 옛날 옛적에 오늘도 청춘”융복합 힐링 공연이 서울시 25개 지역구 어르신들을 찿아가며 7월부터 올해 12월까지 순회공연이 펼쳐진다.

코로나19로 노년층의 고립은 심화되었고 소외감, 우울감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어르신들의 정서변화, 건강한 삶, 자아 가치실현을 목표로 2020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프로젝트는 문예총 기획의 공연예술과 문화교육 융합 콘텐츠다.

찾아가는 옛날옛적에 문화예술활동은 생활속 문화전파로 이어지며 어르신들의 위축과 소외감을 해소하고 삶의 만족감과 사회적 결속력을 증진 시키는 정서변화와 건강한 삶을 영위하며 100세 시대에 살고있는 실버세대에게 “지금도 청춘”이라는 메시지로 웃음과 행복을 전파한다.

국내 최고의 아티스트로 구성된 문예총 예술단 (Mac Company) 출연진은 전통의 춤과국악 소리, 연주 및 현대적 창작무용, 트롯, K-pop까지 융복합 공연을 선보인다. 공연에는 1막 톡톡톡, 차차차 버라이어티 공연구성과 2막 마음건강 테라피 ”오늘도 청춘“은 뇌건강 문화교육으로서 실버테라피 힐링 프로그램을 통해 인지기능향상, 자존감 회복, 심신치료 등 코로나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된다.

총연출을 맡은 장유리교수는 ”오늘도 청춘”은 전통과 현대예술, 문화교육을 융합한 퍼포먼스 '힐링 테라피 공연'으로 실버세대를 위해 인생 예찬의 시각으로 재해석한 작품이 함께 어우러져 노후의 삶의 질 향상과 아름다운 청춘이 만나는 감동의 시간 여행을 선사하고 움추려든 어른신들께 코로나 극복과 함께 위로와 치유의 행사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고령화 시대 어르신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매년 서울특별시 지방보조금으로 운영되는 사업은 노년이 길어지고 노인 인구의 증가에 따라 여가의 중요성이 강조되면서 문화예술 향유 활동을 통해 '즐거움'과 '회복'의 메시지를 전하며 실버세대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

한편 순회공연 영상은 유튜브채널 “카시아TV”를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