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축제.행사.전시회 소식
강이경 작가의 개인전, '눈으로 보지 못하는' 개최2023년 2월 9일까지 '아트 인 그랑 서울'에서 전시

오는 12월 22일부터 2023년 2월 9일까지 서울 종로에 위치한 '아트 인 그랑 서울'에서 강이경 작가의 개인전이 열린다.

이번 개인전은 '눈으로 보지 못하는'이라는 주제로 서울대학교 미술대학의 김정희 명예교수가 자문 및 전시기획을 도맡았다.

강이경(Kang Leekyung) 작가는 서울대학교 서양화과 학사 출신으로 로드아일랜드 스쿨 오브 디자인 파인아트 대학원 석사와 함께 현재 미국 미시간에 있는 Hope College에서 조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강이경, And There Were None, 작품정보 : 알루미늄에 유채, 혼합재로, 총 150x120cm (변형 100호, 총 2피스), 2012

지난 날 강 작가는 미국과 한국의 학교를 다니면서 페인팅과 프린트메이킹을 전공했고  2014년부터 총 8회의 개인전과 50회의 그룹전에 참여하며 독특한 소재와 함께 자신만의 고유한 예술 영역을 완성시켜 가고 있는 작가이다. 

강이경, surface study (표면 연구) , 작품정보 : 캔버스에 혼합 재료 61x61cm (20호), 2019

강이경 작가는 "현재 디지털과 실재세계의 관계에 대해 작업을 하고 있으며, 교육자로서도 예술교육과 예술가 양성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밝히며 "이미지의 소스나 영감을 얻는데 있어 실재 생활에서는 볼 수 없지만 존재 여부를 알고 있는 어떠한 공간 그러나 보이지 않는 공간을 시각화 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했다.

'눈으로 보지 못하는' 전시 전경의 일부

또한 자신은 "현대미술의 장르결합을 통해 우리가 보지 못하는 공간에 대한 예술가적 상상을 전시장을 방문하는 모든 분들과 늘 공유함으로써 관객과의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눈으로 보지 못하는' 전시 전경의 일부


 

차보람 기자  carboram@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