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culture 스토리 역사
신국신사辛國神社는 한국신사韓國神社였다.
일본에 신국신사는 여러 곳에 있다. 신국신사를 검색하면 '일본 오사카부[大阪府] 후지이데라시[藤井寺市]에 있는 사당'으로 나온다. 거기에만 있는 것은 아니다.
 
동대사 내에 있는 신국신사
나라[奈良]의 ,동대사[東大寺] 경내에도 조그마한 규모의 사당으로 신국신사(辛國神社)가 남아있다. 거대한 동대사의 규모에 비해서 너무나 초라한 신사이기는 하지만 이 절을 지켜주는 수호신으로 신사를 함께 만들었다는 설이 있고  절을 짓기 전에 원래 한국신사가 있었는데 조그마하게 옮겨놓았다는 설도 있다.
 
동대사 내에 있는 신국신사
신국신사辛國神社라는 이름을 일본어로는 가라쿠니라고 한다. 이 용어가 오래된 기록들에는 한자가 신국이 아닌 한국(韓國)이었다. 韓을 가라라고 읽는데 같은 '가라'라는 음인 매울 신辛으로 바꿔버린 것이다. 메이지유신이후 일본속의 한국에서 넘어온 흔적을 철저히 지워버리려 했던 것이다.
 
동대사 내에 있는 신국신사
물론 한국韓國을 신국辛國으로 바꾸지 못한 신사도 있다. 일본 히노미사키 신사의 옆을 돌아 한국산이 있다. 거기에 지금은 초라하디 초라한 한 신사가 있다. 한국신사다. 지금은 팻말만이 덩그러니 남아있다.
 

박찬화 기자  multikore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