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문화/예술/스포츠
교직원공제회, 제12회 대한민국 스승상 시상식 개최대상에 하단중학교 강정미 수석교사 등 6개 부문 11명 수상

한국교직원공제회는 5월 22일 양재동 The-K호텔서울에서 ‘제12회 대한민국 스승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 12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스승상은 교육부와 한국교직원공제회가 공동 주관하며, 교육 발전에 헌신해 온 교육자를 찾아 참다운 스승상을 정립하고, 스승 존경 풍토를 조성하고자 마련된 교육상이다.

이날 대한민국 스승상의 대상(大賞)은 강정미 하단중학교 수석교사가 받았으며, 총 11명의 수상자가 선정됐다. 강정미 수석교사는 학생의 자기주도적 학습 능력과 미래 핵심 역량 강화를 위한 교수학습 방법을 개발하고, 과학실 수업자료집을 학교 현장에 보급해 과학교육 내실화에 기여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수상자에게는 홍조·녹조·옥조근정훈장, 근정포장 등 정부 훈·포장과 상패가 수여됐다. 부상으로는 대상 수상자에게 상금 2000만원, 부문별 수상자에게 상금 1000만원이 각각 주어졌다. 역대 대한민국 스승상 수상자 프로필과 선정 기준, 선정 절차 등은 스승상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상곤 한국교직원공제회 이사장은 “급격하게 변화하는 교육 환경에서 교육 발전에 헌신하는 선생님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며 “교직원공제회는 앞으로도 스승존경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