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이런 책, 저런 영화
중앙이음터도서관, ‘치매 때문에 불안하지 않으면 좋겠습니다’의 강현숙 작가 강연

화성시문화재단 중앙이음터도서관은"오는 5월 25일, ‘치매 때문에 불안하지 않으면 좋겠습니다 : 예방부터 돌봄까지 100세 시대 치매 수업’의 저자인 강현숙 작가 강연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강연은 치매에 대한 깊은 이해와 대응 방법을 나누는 유익한 정보 교류의 장이 될 것이다.

강연에서는 작가의 저서에 담긴 치매 선별 검사, 진단, 돌봄의 실제 사례 및 전략을 포함해, 치매 환자와 가족들이 직면할 수 있는 다양한 상황에 대한 실용적 조언을 제공한다. 작가이자 치매 돌봄 전문가인 강현숙 작가와의 심도 있는 대화를 통해 치매 환자 가족들은 치매 돌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상세한 방법을 안내받을 수 있다.

이 강연은 특히 100세 시대를 맞이해 치매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치매 환자를 돌보는 두려움을 줄이고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방안에 중점을 둔다. 작가는 치매 환자의 일상적인 도전을 이해하고 대응하는데 필요한 지식을 전달하면서, 치매 환자를 위한 포괄적인 지원 체계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강조할 예정이다.

강연은 무료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2024년 5월 9일부터 화성시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정보는 중앙이음터도서관 및 화성시통합예약시스템 누리집에서 확인 가능하며, 추가 문의는 사업 담당자에게 전화로 확인할 수 있다.

화성시문화재단도서관의 정구선 본부장은 “강현숙 작가 강연회를 통해서 치매 환자와 그 가족들이 겪는 어려움을 널리 알리고, 이해의 폭을 넓힐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향후에도 유익한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 극복 선도도서관으로서 지역사회에 기여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최유정 기자  susan190@naver.com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유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