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축제.행사.전시회 소식
충청남도 공주시, ‘공주 산성시장 밤마실 야시장’ 개장- 충남 최대 야시장으로 지역사회의 특산품을 활용한 다양한 음식과 친환경 행사 진행

충청남도 공주시는 충남 최대 야시장으로 손꼽히는 ‘공주 산성시장 밤마실 야시장’이 10일 개막해 9월까지 운영된다고 밝혔다. 

공주 밤마실 야시장 사진

 공주시가 주최하고 공주산성시장상인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10일 오후 7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9월 28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5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된다.

 청년 상인과 다문화가정 그리고 지역거점 혁신가로 이뤄진 18개 판매대에서는 꿀밤호떡, 공주밤빵, 알밤식혜, 알밤 버거, 밤 맛탕, 알밤 큐브 스테이크, 알밤 철판 아이스크림 등 다양한 음식을 판매한다.

 또한, 오후 7시부터 8시 30분까지 열리는 문화공연에는 피카소밴드, 교차로밴드, 동그라미밴드, 소리울림, 여소울, 색소폰 김영환, 바이올린 이다은, 공주시생활문화단체협의회, 공주시직장인밴드연합회 등 공주를 대표하는 31개 공연팀이 참여한다.

 공주시는 뜨거운 여름밤을 시원하게 적셔줄 야간 분수대를 운영하고 전통놀이 체험도 함께 마련해 가족 단위 관광객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일회용품을 최대한 사용하지 않는 불편한 야시장을 주제로 한 친환경 행사가 진행된다. 친환경 그릇 사용은 물론 음식물 분리배출과 친환경 세척을 위한 공유 설거지 공간을 운영하고, 음식을 담을 수 있는 용기를 가져오는 방문객에게는 사은품도 증정한다.

 최원철 시장은 “상인들이 좋은 재료로 정성껏 준비한 저렴하고 맛있는 음식을 맛보고, 색다른 문화공연 그리고 친환경으로 진행하는 밤마실 야시장에서 공주의 매력을 마음껏 즐기고 멋진 밤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태민 기자  history10031003@gmail.com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태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