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한문화 속으로 독립운동사
오늘은 독립운동가 정태진 선생(1903.7.25~1952.11.2) 서거일

[큰사전] 편찬 위해 헌신한 조선어학회 한글학자

 

정태진 선생은 본관이 나주이다. 1925년 연희전문학교를 졸업하고 그해 4월 함경남도 함흥에 있는 영생고등여학교의 교사로 부임했다. 1927년 5월 미국으로 유학을 떠나 우스터대학교 철학과 그리고 컬럼비아대학교 대학원의 교육학과를 졸업했다. 그리고 1931년 9월에 귀국하여 영생고등여학교 교사로 재직하며 1941년 6월에 조선어학회에서 조선말 큰사전 편찬전임위원으로 일하다 이듬 해에 벌어진 '조선어학회사건'으로 체포되어 2년 간의 옥고를 치르기도 했다.

“말과 글은 한 민족의 피요, 생명이요, 혼이다. 우리는 지나간 마흔 해 동안 저 잔인무도한 왜적이 우리의 귀중한 말과 글을 이 땅덩이 위에서 흔적까지 없애기 위하여 온갖 독살을 부려 온 것을 생각만 하여도 치가 떨리고 몸서리가 쳐진다(…)이 땅의 모든 애국자는 다 함께 일어나 우리의 말 우리의 글을 피로써 지키자!”

대한민국 정부는 선생의 독립 정신을 기리기 위하여 1962년 건국훈장 국민장을 추서했다.

 

< 자료 제공 : 정상규의 독립운동가 어플 >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