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사회/정치/경제
기아자동차, 노후경유차 신차 교체 지원 프로그램 실시

기아자동차(대표 박한우)는 “10년 경과 노후경유차 보유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 교체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정부의 미세먼지로 인한 문제 해결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 더 나아가 내수경기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10년 이상 운행한 경유차량을 말소등록(폐차 또는 수출)한 고객을 대상으로 기아자동차의 신차를 구입할 시 차량 가격을 최대 40만원까지 지원해주는 ‘노후경유차 신차 교체 지원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정부의 ‘10년 경과 노후경유차량(최초 등록기준) 보유자 신차 구입 개별소비세 70% 감면(최대 100만원 한도, 개별소비세/교육세/부가세 감안시 최대 143만원) 정책’ 시행에 맞춰 실시되는 것이다.
 
이번 프로그램에서 기아차는 카니발, 봉고 등 소상공인·자영업자 비중이 높은 차량 구매 시 40만원을 지원해 생계형 노후경유차량 보유 고객들의 경우 큰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했으며 K3, K5, K7, 스포티지, 쏘렌토 등 대표 차종 구매 시 30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의 경우 6월 30일까지 연장된 개별소비세 30% 인하 혜택과 정부의 노후경유차 개소세 70% 감면 혜택의 중복 적용이 가능하게 되었다.
 
예를 들어, 10년 이상 운행하던 경유차량을 폐차한 고객이 기아차의 대표 차량 중 하나를 구입할 시‘ 10년 경과 노후경유차 개소세 70% 감면 혜택 및 연장된 개별소비세 30% 인하 혜택을 적용받고 여기에 기아차의 신차 교체 지원 프로그램 지원금 30만원을 적용받아 약 200여 만 원 전후의 금액을 할인 받아 차량을 구입할 수 있다는 계산이다.
 
기아차는 이번 노후경유차 신차 교체 지원 프로그램과 정부에서 지원하는 다양한 혜택 등 중복 적용 가능한 내용들을 자신의 환경에 잘 맞추어 많은 고객들이 최고의 혜택을 받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기아차 노후 차량 교체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사진제공=기아자동차

 

김만섭 기자  kmslove21@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만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