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문화/예술/스포츠
문화재청, 모든 수단 동원해 강원 산불 피해지역 지원키로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강원도 산불피해 조기 수습을 위해, 문화재청과 지방자치단체가 활용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피해지역을 지원하기로 했다.  

문화재청이 올해 집행하는 문화재보수정비 총액사업 중 이번 산불로 피해를 입은 고성, 인제, 속초, 강릉, 동해 등 강원지역 시군의 경우에는 지방자치단체가 정하는 우선순위에 따라 문화재보수정비 사업별 지침을 변경하여 산불예방 사업에 적극 활용될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이다.

이는 이번 산불로 인해 직접적인 문화재 피해는 없었더라도 해당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한 조치이다.
  
아울러, 산불로 인해 유적지의 흔적이 드러난 부분은 올해 안으로 매장문화재 긴급 발굴조사를 시행하도록 지난 9일 산불 피해지역 지자체에 긴급 발굴비 신청을 요청하였다.

또한, 강원도 산불피해지역에서 ‘문화재 재난안전 관리 사업,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건립지원 및 활성화 사업’을 신청한 경우, 필요성을 고려하여 내년도 예산에서 우선 지원할 수 있도록 하고, 내년도 지역문화재 활용사업의 공모서를 제출한다면 우대 방안도 강구할 계획이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방재시설을 지속적으로 확대 설치하고, 문화재 소유자관리자에 대한 재난안전교육을 강화하여 화재 발생 시 즉각 대응할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하겠다.”며 “앞으로도 산불로 인해 문화재가 훼손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강원 산불 현장 모습, 사진출처 : pandorashope.tistory.com

 

차보람 기자  carboram@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