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문화/예술/스포츠
한국효문화진흥원, 24일‘전통공예와 효의 만남展’개최

한국효문화진흥원(원장 장시성)은 “명인회(회장 이정오)와 함께 지난 9월 24일 오후 3시에‘전통공예와 효의 만남展’ 개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개막식에는 효 운동 단체 및 일반관람객들이 참석하여 전통유산인 효와 전통공예의 만남을 축하하였다.

한국효문화진흥원 대강당 앞 특별전시 공간에서 열리는 이 전시는 2019년 9월 24일부터 ~ 10월 6일까지 2주간 진행된다.

명인회는 대전 지역 24명의 전통공예 작가들이 전통 혼을 잇기 위해 활동하고 있으며, 이번 전시는 24명 중 16명의 다양한 작품이 전시된다.

서각, 압화, 한지공예, 단청, 천연염색, 전통자수, 규방공예, 서예, 한복, 전통폐백, 도예, 고전머리, 민화 등으로 구성된 다양한 작품들이 다채로운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장시성 한국효문화진흥원장은 “효문화 뿌리 축제와 효의 달을 맞이하여 뜻깊은 전시를 열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다양한 전시를 통해 효문화 진흥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