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한문화 속으로 독립운동사
25일부터 서대문형무소에서 『항일무장투쟁 UCC·사진 전시회』 개최

의열단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는 “오는 10월 25일(금)부터 10월 27일(일)까지 3일간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야외 전시장에서 『항일무장투쟁 UCC·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항일무장투쟁 UCC·사진 전시회』는 의열단 창단 100주년을 기념하며 항일독립역사 속 우리의 존재 가치를 뒤돌아보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전시회는 의열단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 주최하고 (사)항일독립선열선양단체연합 주관하며 국가보훈처, 서울특별시, 서울특별시의회, 서대문구, 서대문형무소역사관, GKL사회공헌재단, KT, 사랑의열매가 후원에 나선다.

의열단 10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인 이번 전시회는 『의열단을 찾아라!』 란 주제로 사전 온라인으로 진행된 UCC·사진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50여 편의 작품과 전년도 수상작, 의열단 소개 사진, 의열단 100주년 추진위원회 활동 사항 등이 전시될 예정이며 의열단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개막식은 10월 25일(금) 오후 2시, 서대문형무소역사관 강의실에서 개최되며, 시상식에는 사진부문 대상(국가보훈처장상) 임광엽씨와 UCC부문 대상(국가보훈처장상) 1952팀(김태진, 이현욱)이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될 예정이다.

함께 진행되는 프로그램으로는 의열단 김 한 선생의 외손자인 우원식 회장(홍범도장군기념사업회)의 『어머니의 강』 강연이 10월 25일 17:00부터 1시간 동안 미래 세대들과 서대문형무소역사 강의실에서 진행되며, 페이스 페인팅 및 태극 바람개비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행사가 전시 현장에서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는 비밀결사조직으로써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의열단과 그 단원들의 활약상을 알리는 시간으로, 자칫 딱딱하게 보일 수 있는 항일역사를 보고 듣고 느끼며 온 몸으로 체험할 수 있게 꾸며 국민의 관심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차보람 기자  carboram@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