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한문화 속으로 독립운동사
뮤지컬 도산 안창호, 도산 안창호잠수함 해군과 함께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뮤지컬

뮤지컬 도산 안창호가 11월 16일(토) ~ 17(일) 양일 간 나루아트센터 대극장에서 4회 공연을 진행한다. 이 공연은 도산 안창호잠수함 해군들과 독립유공자 가족들이 함께 공연을 관람한다.
 


(사)흥사단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여 우리가 잘 알지 못했던 도산의 정신과 업적, 나라의 중요성과 독립운동가들의 헌신을 뮤지컬을 통해 알리고자 뮤지컬 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뮤지컬 도산 안창호’를 제작했다.

‘뮤지컬 도산 안창호’는 지난 9월 25일 광주시의 지원을 받아 빛고을시민문화관에서 700여명의 광주시민들과 함께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다. 순회공연의 두 번째인 이번 서울 공연은 11월 16일(토)부터 17일(일)까지 나루아트센터 대극장 무대에 오른다.

 

 

이번 공연에는 지난 해, 진수식을 진행한 도산 안창호잠수함 해군들과 독립유공자 가족들을 초청하여 함께 관람을 할 예정이다. 또한, 11월은 도산 안창호의 탄신 141주년과 지난 해, 미국에서 ‘도산 안창호의 날’을 제정한 지 1년이 되는 뜻 깊은 달이기에 이번 공연은 그 의미가 남다르다.

흥사단 류종열 이사장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임시정부 수립의 산파역할을 하고, 민족의 독립과 통합을 위해 헌신 했던 도산 안창호의 삶을 뮤지컬을 통해 국민에게 알리는 것은 매우 뜻 깊은 일이라고 평가했다. 또한 현 우리사회가 겪고 있는 분열과 갈등의 해법, 그리고 우리 사회가 나아갈 방향을 ‘뮤지컬 도산 안창호’에서 찾을 수 있을 것‘이라 강조했다.

흥사단(류종열 이사장)이 주최하고 도산 안창호 뮤지컬 추진위원회(남덕우 위원장)에서 주관하는 ‘뮤지컬 도산 안창호’는 광주와 서울을 시작으로 구리, 부산, 대구 등에서의 공연도 기획 중이다.

대한제국의 개혁, 계몽운동가이자 일제 강점기 독립운동가로서 교육자, 정치가이기도 했던 도산 안창호 선생은 많은 젊은이들과 청년들을 감화시켜 독립운동에 투신하게 하였으며, 마지막 순간까지 독립운동에 자신의 모든 것을 헌신한 대표적인 독립운동가로 대한민국 정부는 이러한 선생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하였다.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대한민국의 서울특별시 강남구에 위치한 도산대로와 도산공원은 선생의 호를 따서 이름 지어진 것이다.

 

 

 

차보람 기자  carboram@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보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