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culture 스토리 문학/예술
[시] 꽃과 나

정호승

꽃이 나를 바라봅니다

나도 꽃을 바라봅니다

꽃이 나를 보고 웃음을 띄웁니다

나도 꽃을 보고 웃음을 띄웁니다

아침부터 햇살이 눈부십니다

내가 꽃인 줄 아나봅니다

유수연 기자  miracle2005@naver.com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