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문화/예술/스포츠
비무장지대(DMZ) 세계유산 등재 추진 위한 워크숍 개최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19~20일 이틀간 강원도 철원 한탄리버스파호텔에서 경기도와 강원도 접경지역의 담당공무원들이 참가하는 ‘비무장지대(DMZ) 세계유산 등재 추진을 위한 워크숍’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해 7월 문화재청과 경기도‧강원도가 체결한 ‘비무장지대 세계유산 남북공동등재 추진을 위한 문화재청-경기도‧강원도 업무협약’에 따른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앞서, 접경지역 일선 공무원들과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필요한 사항의 협조를 구하는 자리이다.

문화재청은 이번 워크숍에서 지난해 총 6차례 개최한 남북문화유산 정책포럼의 주요 논의를 포함해 등재 추진 경과와 향후 비무장지대(DMZ) 실태조사 방향을 공유하고 등재 준비과정에서 협력과 협의가 필요한 부분에 대하여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경기문화재단에서는 지난해 추진하였던 세계유산 등재기반 조성사업 성과와 시‧군의 공무원들은 비무장지대 일원에 대한 소장 자료와 민북마을 등의 현황, 기록화 등 관련사업의 추진 성과와 계획 등을 소개할 계획이다.
 
문화재청은 비무장지대 세계유산 남북공동 등재를 위해 남북 간 협의 뿐 아니라, 국방부 등 유관부처, 접경지역 광역·기초지자체, 지역주민들과 충분히 소통하고 협의하면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출처=TGN뉴스

지승용 기자  jsr6867@naver.com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승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