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이슈 외교/안보/통일
인천팔미도 등대, 인천상륙작전 70주년 기념일에 사적 지정되다

인천 팔미도에 가면 늦은 밤 바닷길을 밝히는 등대가 하나 있다. 「인천 팔미도 등대」는 1903년에 세워진 국내 현존 최고(最古)의 근대식 등대이다.  

이번에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에서는 이「인천 팔미도 등대」를 국가지정문화재(사적) 제557호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이 등대는 6·25전쟁 당시, 수도 탈환의 성공적 발판으로 평가받는 ‘인천상륙작전’(1950.9.15.)에서 연합군 함대를 인천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인도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여 전쟁의 국면을 일시에 뒤바꾸는 데 이바지한 역사·상징적인 가치가 있다. 

특히, 사적 지정일인 9월 15일은 인천상륙작전 70주년 기념일이기도 하여 그 의미가 더욱 깊다고 할 수 있다.

인천상륙작전 작전명 코르마이트', 이미지출처=KFN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