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축제.행사.전시회 소식
2020 세계한인회장대회, 하이브리드 (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열려

전 세계 750만 동포사회 발전을 논의하는 ‘2020 세계한인회장대회’가 1일(화) 오전 10시,하이브리드(온·오프라인 병행) 방식으로 서울 그랜드 워커힐호텔과 대회 공식 홈페이지(hanin.co.kr)를 통해 개최되었다.

 

환영사를 하고 있는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

 

‘함께한 재외동포, 지켜낸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전 세계 54개국 250여명이 참석하는 이번 대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00년 첫 번째 대회가 개최된 이래 처음으로 진행된, 온-오프라인 병행방식(온라인 200여명, 오프라인 50여명)으로 기록되었다.

 

이번 행사는 250명의 전 세계 한인회장들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접속하여 진행되었다.

 

이번 대회는 ‘함께한 재외동포, 지켜낸 대한민국’이라는 슬로건 아래, 3일까지 개회식 및 기조강연·지역별 현안토론·한인회 운영사례 발표·정부와의 대화·전체회의 및 폐회식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대통령의 축사를 대독하고 있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

 

1일 열린 개회식에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대통령 축사를 대독하며, 국립감염병연구소 장희창 소장의 함께 ‘대한민국을 지켜내는 K-방역‘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이 있었다.

 

이번 행사의 공동대회장인 심상만 회장의 축사 모습

 

김성곤 이사장은 환영사에서“코로나19로 어렵고 힘든 상황에서 오늘 함께한 한인회장님들께 감사드리며,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 성공적인 개최가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며 특히 “이번의 코로나 팬데믹으로 힘든 가운데에도 K-방역의 우수성을 바탕으로 한국의 위상이 더 높아지고 있는데 그 이면에는 고조선의 건국이념이며 한민족 정체성의 중심철학이라고 생각한다. 따라서 해외에 거주하고 계시는 우리 동포들께서는 거주국의 법률과 관습을 존중하고 그 나라에 큰 이익을 주는 아름답고 존경받는 한국인이 되시길 바랍니다. 저희 재외동포재단에서는 재외동포들이 거주국에서 모범시민이 되고 나아가 이분들에 대한 권익을 보호하며 우리의 차세대들이 성공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행사에 참여한 VIP와 전임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그리고 김성곤 이사장의 기념 촬영

 

김만섭 기자  kmslove21@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만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