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K-history 해외탐방
재외동포재단, 일본 동포사회의 화합을 위한 서한 발송해

재외동포재단(이사장 김성곤)은 “지난 6일 서한을 이메일과 우편을 통해 재일민단 중앙본부와 48개 지방본부 단장에게 발송했다.”고 밝혔다.
  
김성곤 이사장은 이번 서한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 80만 동포를 위해 헌신하고 계시는 민단 지도부 모든 분들에게 깊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하며, “근래 예기치 않은 민단 내부의 갈등은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며, 이번 일이 새로운 발전을 위한 진통이라고 생각하고 전화위복의 계기가 되어, 재일민단이 옛 명성을 되찾고 동포 사회의 발전과 전 세계 한민족의 평화를 건립하는 데 큰 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2019년 민단 교토본부의 임원진 기념 사진 모습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