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칼럼
【새해인사】 안녕하십니까? 정은교 의원입니다.

존경하는 영동군민 여러분!

 

 

2022년! 검은 호랑이의 해인 임인년(壬寅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를 맞는 군민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충만하시고, 힘찬 한 해가 되길 기원합니다.

지난해 우리는 전대미문의 코로나 위기 속에서 그 어느 때보다 힘든 하루하루를 보냈습니다.
코로나 사태는 1년 내내 확산과 재 확산을 거치며 우리를 옥죄었고, 멈춤과 거리두기가 반복되면서 경제를 비롯한 거의 모든 활동이 크게 위축되었습니다.

그러나 위기 앞에서 우리는 하나였습니다.
군민 모두가 방역 수칙을 지키기 위해 계획했던 만남과 일정을 뒤로 미뤘고, 자영업자들은 큰 고통과 불편을 감내해 주셨습니다.

불편을 감수하며 방역에 협조하여 주신 성숙한 군민들 덕분에 우리 군은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안정적인 한해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모두가 힘을 모으고 있지만, 최근의 코로나19 확산세는 너무나 엄중한 상황입니다.
이 같은 위기 상황 속에서 우리 모두는 지금 할 수 있는 일에 집중하며, 변화를 통해 새로운 도약을 준비해야 하겠습니다.
그것이 영동군을 지속적으로 성장 발전시키는 강한 힘이 될 것이라 믿습니다.

영동군 의회는 군민과 소통하면서 생활밀착형 의정활동을 펼쳐왔고, 8대 의회 3년 6개월간 군민의 보다나은 삶과 행복한 미래를 위해 의원들의 자율성과 책임성을 바탕으로 공정하고 기본이 바로 선 의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으며, 
앞으로도 군민의 대변자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군민의 보다나은 삶과 행복한 미래를 위해 의회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도록 더욱 열심히 뛰겠습니다.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 아무리 힘든 길이라도 함께하면 희망은 보이는 법입니다.
우리 모두의 의지와 노력이 모인다면 지금의 코로나 위기를 넘어 영동군의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 나갈 수 있다고 믿습니다.

새해에도 우리 영동군의회 의원들이 맡은 바 소임을 다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리고, 군민 곁에서 늘 함께하는 영동군의회가 되겠습니다.

2022년 임인년에는 군민 여러분의 가정에 늘 사랑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영동군의회 부의장 정 은 교 드림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