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축제.행사.전시회 소식
명품음식, 관광도시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옥담 김옥자 회장 감사패 수여옥담, 인생 사진 명소로 많은 관광객 방문 이어져

담양 옥담은 이병노 담양군수가 3월 16일 담양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한국외식업중앙회 전라남도지회 담양군지부 정기총회에서 남도 좋은식단 실천 및 명품음식, 관광도시 발전에 기여한 공을 치하하기 위해 김옥자 옥담 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이병노 군수와 감사패 수여받은 옥담의 김옥자 회장의 모습

이날 행사는 이병노 군수를 비롯해 담양군의회 의원, 외식업전남도지회장, 외식업시군 지부회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지역발전에 공헌한 공로자들에게 상장을 수여하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옥담은 전남 담양군 봉산면에 자리한 카페로, 식음료 및 공간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옥담의 한자어는 ‘玉(구슬 옥)’, ‘潭(못 담)’으로 아름다운 연못, 훌륭한 연못을 뜻한다. 이름과 어울리게 옥담은 길이 70m의 담수가 본관을 마주해 자리 잡고 있다. 이곳은 인생 사진 명소로서 전국의 관광객과 여행객들 사이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옥담의 연못은 가로 70m, 세로 12m 크기로 연못을 가로지르는 십자형 통로에서 주로 사진 촬영이 이뤄진다. 본관 배경, 연못 반사 배경, 거목 은목서 배경 등 다양한 연출은 물론 옥담 간판과 사인물을 배경으로 한 인증 사진도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 외에도 본관에서 통창을 통해 바라보는 연못은 ‘물멍’(물을 바라보며 힐링하는 신조어) 자리로 유명세를 얻고 있다.

옥담은 1만여평의 부지에 실내 400석, 실외 300석이 마련돼 있으며 동시 주차 300대가 가능하다. 수려한 연못과 본관 뿐만 아니라 잔디공원 2000평, 유채꽃밭 3000평, 백일홍길 100m, 콘크리트 조형물 등 실외에서 산책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넓은 공간이 조성돼 있다. 이런 야외 시설 때문에 개방감, 청량감이 뛰어나고 관광은 물론 아이들과의 나들이, 친족 모임, 반려견 산책 장소 등으로 호평받고 있다. 실내외 좌석은 룸 도는 독립 공간으로 구성돼 프라이빗한 모임과 회의를 하기에도 최적의 장소로 꼽힌다.

야간에는 30kW급 조명이 밝혀져 환상적인 야경을 그려내며, 본관 벽면에는 폭포수 같은 미디어아트가 재생돼 신비로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특히 야간 조명은 산책에 안전함을 더해 데이트나 아이들이 뛰어놀 수 있는 장소를 제공하고 있다.

1층 좌석은 룸으로 구성돼 프라이빗한 모임 혹은 업무를 볼 수 있으며, 중요한 만남과 손님을 모시기에 좋다. 룸은 8인석, 12인석, 50인석, 100인석까지 준비돼 있으며 전체 통창으로 구성돼 어느 좌석에서나 청량감을 만끽할 수 있다. 2층은 테라스에서 경관을 조망하며 개방감을 즐길 수 있다.

즐길 만한 메뉴는 ‘명품 딸기’로 알려진 담양 봉산 ‘죽향딸기’로 만든 진짜딸기우유, 딸기바바나주스를 1년 내내 맛볼 수 있다. 특히 죽향딸기는 도매가로 2㎏당 9만원을 전후해 호텔, 백화점 등으로만 전량 납품되기에 현지에서도 찾아보기 힘든 딸기다. 이 밖에도 봉산대추로 만든 대추진한꿀차는 진하고 맛있어서 어르신들의 경우 한번 맛보면 약으로 여겨 다시 찾으러 올 정도다. 특히 이곳의 크로플(크루아상+와플) 세트는 차갑고 딱딱하게 식어 있는 다른 크로플들과 달리 즉석에서 뜨겁게 조리된 것을 맛볼 수 있어 유명하다.

옥담 별관의 ‘캠프(Camp) 옥차’는 야외 바비큐장으로 운영되고 있다. 외부 음식 반입과 본인 캠핑 장비 사용이 가능하다. 바비큐 그릴과 기타 집기가 준비돼 있어 그냥 방문해도 바비큐를 즐길 수 있고, 마트에서 장을 봐서 오거나 본인 장비로 세팅해 사용할 수도 있다. 시간제로 운영되며, 인원과 관계없이 1칸당 시간제 이용료를 받고 있다.

옥담아트센터는 과거 1500평 규모의 전남 최대 정미소 창고를 개조해 미디어 아트 전시관과 현대사 박물관으로 탈바꿈한 공간이다. 이를 통해 지역민에게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면서 관광객에게는 만족스러운 추억과 사진을 남길 수 있도록 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도 이바지하고자 한다.

옥담의 기업 철학은 ‘손님의 만족과 행복이 옥담 최고의 가치가 되고, 손님의 재방문을 경영 목표로 삼아 모든 임직원이 최선을 다하는 것’이다. 친절뿐만 아니라 청결, 환경에도 관심을 두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위생등급 별 3개를 획득했으며 일회용품 사용 규제에 따라 전체 리유저블컵으로 교체를 마쳤다. 인증 이벤트를 통해 리유저블컵도 사은품으로 제공하고 있다. 모든 임직원은 손님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하고 감사한 마음으로 응대할 것을 다짐하고 있으며, 방문 감사의 의미로 사은품, VIP 디저트 이용권 증정 등 다양한 감사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