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 힐링 축제.행사.전시회 소식
국경없는의사회, ‘국경없는의사회가 마주한 생명의 순간들’ 개최

-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우크라이나 전쟁 등 인도적 위기 현장에서 만난 생명의 순간들

 

국제 인도주의 의료 구호 단체 국경없는의사회(사무총장 티에리 코펜스)는 "현대백화점 판교점과 함께 4월 11일(화)에서 24일(월)까지 현대백화점 판교점 10층 토파즈홀에서 사진전 ‘국경없는의사회가 마주한 생명의 순간들’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 세계 인도주의 위기 현실을 알리기 위해 준비된 이번 전시에는 튀르키예-시리아 지진, 우크라이나 전쟁 등 활동 현장에서 국경없는의사회가 만난 생명의 순간들을 담은 사진 약 50점이 소개된다.

전시는 국경없는의사회의 주요 활동 분야인 △무력 분쟁 △전염병 △자연재해 △의료 사각지대 △난민 및 국내 실향민 총 5개의 주제로 구성되며, 주제별로 약 10개의 작품이 전시된다. 더불어 제5회 국경없는영화제의 개막작이자 배우 유해진의 내레이션으로 국내 대중에 알려진 다큐멘터리 ‘에고이스트: 이기심과 이타심의 경계’ 상영 및 국경없는의사회 활동가 캐릭터와 함께하는 포토존 인증 사진 이벤트도 준비될 예정이다.

한편 전시가 진행되는 동안 생명을 살리는 후원 부스도 운영된다. 국경없는의사회는 정치, 경제, 종교 등의 이해관계에서 벗어나 가장 도움이 필요한 환자를 돕기 위해 개인 후원자 비율을 높게 유지하고자 노력해왔다. 2021년 기준 국경없는의사회 활동 기금의 95퍼센트 이상이 민간 후원금으로 이를 통해 활동의 독립성을 보전하고 있다. 티에리 코펜스 국경없는의사회 한국 사무총장은 “이번 사진전이 때론 일상 속 우리의 관심에서 멀어진 세계 곳곳 인도적 위기에 처한 사람들을 떠올리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전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국경없는의사회가 마주한 생명의 순간들’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하영 기자  p-hayoung70@hanmail.net

<저작권자 © 한韓문화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